농사교실 - 옛날 농기구
체험놀이 체험안내 농사교실

쟁기


농부들은 봄에 씨앗을 뿌리기 전에 논밭을 파서 흙을 뒤집어요.
그래야 흙이 바스라져서 씨앗이 쉽게 뿌리를 내릴 수 있거든요.
이럴 때 쓰던 농기구가 쟁기에요.
쟁기는 소나 말이 끌면서 땅을 팠던 도구인데요.
아래쪽에 큰 날이 달려 있어서 땅을 깊숙이 팔 수 있었어요.

호미


호미는 잡초나 나물을 캘 때 쓰는 도구에요.
날카로운 호미 끝으로 땅을 파서 뿌리까지 캐네요.
호미는 보습형과 낫형이 있는데, 보습형은 날 끝이 뾰족하고 위가 넓쩍해서 논을 매는 데 적합해요.
낫형을 낫처럼 폭에 비해 길이가 길고 끝이 예리해서 자갈이 많은 밭에서 쓰기 편해요.

지게

지게는 짐을 나를 때 쓰던 도구에요.
배낭처럼 등에 짊어지고 사용해요.
지게에 각종 물건을 지고 다녔는데, 산에서 나무를 해서 운반할 때도 사용하였고, 섶나무나 꼴 따위를 나를 때도 사용하였어요.

섶 : 잎나무 , 풋나무, 물거리 따위의 뗄나무를 통틀어 이르는 말
꼴 : 말이나 소에게 먹이는 풀


키는 곡식을 담고 위아래로 흔들어 쭉정이나 검부러기 등의 불순물을 제거하는 기구에요.
키를 이용해서 곡식에 섞여 있는 티나 검불을 날려버리는 키질을 '까부르다'라고 했어요.

도리깨


곡식의 이삭을 두드려 알갱이를 떠는 데 쓰는 도구에요.
콩이나 팥은 깍지를 벗겨야 먹을 수 있어요.
일일이 손으로 벗길 수 없는 이런 잡곡의 깍지를 벗길 때 도리깨를 이용하지요.
도리깨는 길고 튼튼한 막대기 끝에 구멍을 뚫어 꼭지 끝에 나뭇가지 2~3개를 잡아 매서 휘둘러가며 콩을 내리쳤어요.


체는 곡물이나 모래 등의 알갱이를 거친 것과 미세한 것으로 선별하는 용구에요.
가루나 액체를 분리하는 데 쓰이기도 했고요.
체는 원형이나 사각형의 나무테 바닥에 말털, 철사, 대나무, 등나무 등으로 망을 치거나 삼, 명주 등을 팽팽하게 쳐서 만들었어요.
만드는 재료에 따라 체에 걸러지는 입자의 크기가 달라지기 때문에 용도도 다양하게 나뉘어 사용되었어요.